배너

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1.4℃
  • 맑음강릉 2.4℃
  • 맑음서울 -2.3℃
  • 맑음인천 -2.9℃
  • 맑음수원 -2.1℃
  • 구름조금청주 -1.0℃
  • 맑음대전 -0.1℃
  • 맑음대구 3.7℃
  • 구름많음전주 0.3℃
  • 구름많음울산 3.6℃
  • 구름조금광주 1.4℃
  • 구름조금부산 6.0℃
  • 맑음여수 3.2℃
  • 흐림제주 3.2℃
  • 맑음천안 -1.4℃
  • 구름조금경주시 4.1℃
  • 구름조금거제 6.4℃
기상청 제공

기획특집

Heo Young-in SPC Provides 6 Million Won to Prosecution Investigators for Infiltration of Investigation Information... [Issue_DIG UP]

At the time of the seizure and search of Heo Young-in SPC, he was directly in charge of the chairman's office
Based on the prosecution's internal report, CEO Hwang Jae-bok's preparation for the prosecution's investigation

 

 

Daily Union (Monthly, Korea News Newspaper) Ju-un Journalist |  SPC is known to have provided 6 million won worth of entertainment to prosecution investigator Kim and handed over seizure and search information and internal reports from the investigation team to SPC, which is shocking.

 

According to a JTBC report on February 2, 2024, the prosecution requested an arrest warrant for Kim, a prosecution investigator, for receiving 6 million won worth of entertainment and sending a search and seizure plan and internal report to SPC executives.

 

In addition, SPC executive director Baek was also charged with receiving investigation secrets from investigators Kim and providing entertainment.

 

The prosecution is known to have caught the situation in which SPC tried to conduct a rehearsal by referring to the internal report received in advance from the prosecution investigator Kim.

 

Based on the prosecution's internal report, SPC CEO Hwang Jae-bok is said to have caught the situation of preparing for the prosecution's investigation.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충남도 김태흠 지사 “그날의 열망·함성은 자유 대한민국 세우는 큰 힘”

[충남=데일리연합/ 정호영기자] 김태흠 충남도지사가 “3.1운동의 역사를 계승해 충남이 국민통합과 대한민국 대전환을 이끌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도는 1일 도청 문예회관에서 김 지사와 도내 보훈단체장 등 8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05주년 3.1절 기념식을 개최했다. 행사는 개식선언과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독립선언서 낭독, 유공자 표창, 김 지사 기념사, 만세삼창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기념사를 통해 “105년 전 그날의 열망과 함성은 임시정부 수립과 독립투쟁, 산업화와 민주화로 이어지며 자유 대한민국을 세우는 가장 큰 힘이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도전과 성취의 역사는 계속되어야 한다”라며 “조국의 독립 앞에서 하나가 되고 대한민국이라는 새로운 미래를 꿈꿨던 3.1운동의 역사를 계승해 나아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 지사는 국민통합을 이끌어가겠다며 “충남은 지방과 수도권, 사회경제적 약자와 강자, 노장청이 함께 어우러져 사는 건강한 사회를 만들겠다”라고 밝혔다. 서북부권과 서남부권 지역 불균형을 해소하고, 베이밸리 완성 등 대한민국의 경제지도를 새롭게 그리며, 지역 의대 정원 확대와 국립의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