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RSS
맨위로

낭랑18세팀, 실버 최초 비대면 운동 선보여…

치어로빅을 통해 소통과 건강 회복

등록일 2020년12월15일 20시09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실버치어로빅 낭랑18세팀(대표 조혜란)에서 계속되는 코로나 확산으로 지쳐있는 국민의 건강을 위해서 실버최초비대면운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낭랑 18세 팀, 아침마당 출연 기념사진

 

낭랑18세팀은 지난 14일 회원들이 각자의 거주지에서 근력운동과 스트레칭을 활용한 비대면 원격수업으로 함께했다.

이번 비대면 원격수업은 한자리에 모여 활동할 수 없는 관계로 회원들의 제안으로 모두가 하나된 마음으로 현시점의 상황을 극복하자는 취지로 진행됐다.

 

이날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전 세계가 위기를 맞고 있는 가운데 우울감과 갑갑함 속에 생활을 영위해 나갈 국민들에게 지친 심신을 극복하자는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한 회원들의 열기가 뜨거웠다.

 

낭랑18세팀의 신동임 회원은 "6년 전 전철을 타면 멀미가 심해 중간에서 내려야 했다. 계단도 다닐 수 없을 정도로 몸이 너무 망가져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금은 10층 계단을 단숨에 올라간다면 믿을런지 싶다"며 행복한 웃음을 보여줬다.

 

이에 조혜란 대표는 "여기 회원들의 평균 연령이 70대 중반을 넘은 분들이다. 치어로빅을 통해 회원 간 소통과 건강을 회복해 행복한 삶을 영위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영국 BBC에서도 '지구상에서 이렇게 젊은 노인은 본적이 없다'는 말을 들을 정도로 모두가 치어로빅을 통한 놀라운 건강을 소유한 분들"이라고 말했다.

 

정길종기자

정길종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사회 교육 생활 문화

SNS TV

포토뉴스

예술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