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3.02 (토)

  • 맑음동두천 -10.0℃
  • 맑음강릉 -6.2℃
  • 맑음서울 -8.0℃
  • 맑음인천 -7.2℃
  • 맑음수원 -8.3℃
  • 맑음청주 -6.4℃
  • 맑음대전 -7.4℃
  • 맑음대구 -5.3℃
  • 맑음전주 -5.7℃
  • 맑음울산 -5.1℃
  • 맑음광주 -5.3℃
  • 맑음부산 -4.6℃
  • 맑음여수 -4.1℃
  • 제주 1.8℃
  • 맑음천안 -8.6℃
  • 맑음경주시 -5.5℃
  • 맑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TODAY'S HOT


배너

SNSJTV

더보기




걸어서 한강 건넌다… 잠수교, 한강 최초 문화 ‧ 여가 공존하는 보행교된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박해리 기자 | 2026년에는 한강을 뚜벅뚜벅 걸어서 건널 수 있게 된다. 서울시는 ‘그레이트 한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잠수교를 한강 최초의 차없는 보행전용 다리로 전환하기 위해 29일부터 ‘문화의 다리, 잠수교 설계 공모’를 실시하고 시민의 삶을 바꿀 매력적인 잠수교 만들기에 나선다. 2026년 상반기까지 한강다리를 시민과 문화, 여가가 공존하는 매력적인 공간으로 만들어 생동감과 활력이 넘치는 국제적인 수변감성공간으로 조성한다는 계획. 잠수교는 한강 교량 중 길이가 가장 짧고 한강 수면과 가까우며, 도보로 다리로 진입하기 쉬워 보행교로서 큰 잠재력을 가진 공간이다. 이번 설계 공모에서는 지난해 9월 ‘잠수교 전면 보행화 기획디자인 국제공모’ 참가작 99개 팀 중 심사를 통해 당선된 ▴박종대(내러티브스튜디오) ▴양성구(에테르쉽) ▴박혜주(디자이어 스페이스) ▴크리스토프 보글(청보글) ▴닝주 왕(아크 미스트) 5개 팀이 참여해 실시설계권을 두고 경쟁에 나선다. 최종 당선자는 5월 발표 예정이며, 최종 선정작을 대상으로 잠수교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수행을 위한 우

데일리연합과 함께하는 글로벌 네트워크 언론망
미주/ 아메리카망 언론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아시아/ 오세아니아망 언론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유럽망 언론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