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6.30 (목)

  • 흐림동두천 22.8℃
  • 흐림강릉 25.5℃
  • 서울 22.9℃
  • 흐림대전 24.9℃
  • 구름조금대구 27.1℃
  • 구름조금울산 26.1℃
  • 광주 24.5℃
  • 흐림부산 23.8℃
  • 구름많음고창 26.1℃
  • 맑음제주 27.3℃
  • 흐림강화 22.1℃
  • 흐림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4.3℃
  • 맑음강진군 25.0℃
  • 구름많음경주시 25.0℃
  • 맑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TODAY'S HOT




TV/동영상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문화재청, 조선 전기 왕실 관련 용머리 장식기와의 원형을 찾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태안 양잠리 청포대 갯벌 일대를 조사하고 있는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소장 김연수)는 올해 5월 용머리 장식기와(취두, 鷲頭) 상단과 작년 6월 출토된 취두 상단에 부착하는 칼자루 모양 장식품인 검파(劍把)를 새롭게 발굴해 29일 국립고궁박물관(서울시 종로구)에서 언론에 첫 공개한다. 이번에 발굴한 장식기와 상단과 검파는 지난 2019년에 조개 캐던 주민이 발견해 신고한 장식기와 하단과 결합되는 유물이며, 지난해 6월 연구소가 인근 지역에서 추가로 발굴해 낸 장식기와 유물(상하단)과 쌍을 이루는 것이 확인됐다. 검파 발굴로 인해 건물 용마루에 올라가는 취두 전체가 온전한 모습 그대로 출토됨에 따라 조선 전기 용머리 장식기와의 완전한 형태를 처음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되었고, 조선시대 왕실 관련 마루장식기와 연구에 있어서도 대단히 중요한 자료를 확보하게 되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특히 경복궁 창건기 건물 및 숭례문, 양주 회암사지 등 조선 전기 왕실 관련 건축물의 세부 모습에 대한 실질적인 고증이 가능한 유일한 고고자료로도 평가된다. 이번 5월에 발굴된 검파는 길이 40.5cm, 폭 1

데일리연합과 함께하는 글로벌 네트워크 언론망
미주/ 아메리카망 언론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아시아/ 오세아니아망 언론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유럽망 언론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