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3.01.25 (수)

  • 맑음동두천 -17.9℃
  • 구름조금강릉 -12.5℃
  • 맑음서울 -16.8℃
  • 대전 -13.1℃
  • 맑음대구 -11.8℃
  • 맑음울산 -11.2℃
  • 광주 -9.8℃
  • 맑음부산 -10.3℃
  • 흐림고창 -10.9℃
  • 제주 -2.2℃
  • 맑음강화 -16.3℃
  • 맑음보은 -13.8℃
  • 맑음금산 -13.5℃
  • 맑음강진군 -8.3℃
  • 맑음경주시 -11.7℃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PR Newswire

Xinhua Silk Road "중국 동부 징더전에서 제5회 아랍 예술 축제 개최"

-- 중국과 아랍 국가 간의 문화적 교류 강조

(베이징 2022년 12월 27일 PRNewswire=모던뉴스) 이달 19일 제5회 아랍 예술 축제(Arabic Arts Festival)가 중국 동부 장시성 징더전에서 막을 올리며, 중국과 아랍 국가 간에 심층적인 문화적 교류를 도모했다.

 

아랍 예술 축제는 중국-아랍 국가 협력포럼(China-Arab States Cooperation Forum)이라는 틀 아래 진행되는 중요한 문화 행사로, 2006년부터 4년마다 중국에서 개최되고 있다.

중국 문화관광부(Ministry of Culture and Tourism), 외교부(Ministry of Foreign Affairs), 장시성 인민정부 및 아랍연맹 사무국이 공동 주최한 올해 행사는 문화산업 포럼, 공연, 아랍과 중국 예술가들의 작품을 선보이는 전시회 및 도자 창작 디자인 전시 등과 같은 일련의 활동을 선보였다.

도자 창작 디자인(저작권) 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낸 233개 작품은 중국과 아랍 국가의 역사와 문화를 들려줌으로써, 중국과 아랍 간의 우정의 성과를 보여준다.

중국 '도자기의 수도'로 불리는 징더전에서 열린 전시도 중국-아랍의 교류에 일조했다.

징더전 중국도자박물관(Jingdezhen China Ceramics Museum)에서 열린 수출용 고대 중국 도자 전시회는 약 500점의 전시물을 통해 고대 중국의 산업 도자 무역을 들여다보고, 고대 비단길을 따라 이뤄진 문화 교류의 이야기를 들려준다.

마찬가지로, 징더전 황실 가마 박물관(Jingdezhen Imperial Kiln Museum)은 94세트의 전시물을 선보인다. 그중 다수가 아랍 문화권과 관련이 있다. 한 예로, 아랍어와 페르시아어로 구성된 문양이 새겨진 청화백자는 아랍 문명과 중국 문명 간의 교류를 잘 보여주는 증거다.

2009년부터 22개 아랍 국가에서 170명 이상의 예술가들이 영감을 얻고자 중국을 찾았다. 그중 일부는 중국에서 경험한 것을 예술 작품으로 만들었다. 이는 징더전 Taoxichuan 화랑에서 수집한 80점의 그림, 20점의 조각 및 20점의 도예 작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중국과 아랍 국가가 협력을 강화하고,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도모함에 따라, 앞으로도 중국-아랍 국가 간의 협력이 더 많은 결실을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원문 링크: https://en.imsilkroad.com/p/331895.html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이성용 기자 |  명성교회 판결, “한국교회 놀랐다. 역시 법원의 판결은 총회. 성도들 의견을 결코 무시하지 않았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명성교회 고법의 판결로 교계 아들 승계가 결국 사회법속에서도 저촉되지 않을 것“”이라는 해석속에서 총회 헌법을 바꾸어서라도 사회법의 결정 사항을 중시해야 한다는 판결이다. 이번 김하나 목사의 명성교회 대표자 지위 부존재를 다룬 고등법원의 소송속에서 명성교회에 손을 들어 줄어 둔 것이다. 고법은 지난 2022년 1월 26일 김 하나 목사에 대해 대표자 자격이 존재하지 않는다 의 판결을 이번 서울고등법원에서는 이 판결을 바로 뒤집었다. 1심을 뒤집은 이유는 총회. 교회의 결정 사항을 고법은 인정한 것이다. 김하나 목사가 은퇴 후 5년이 지난 후에 취임했기에 전임 김삼환 목사의 영향력이 영향을 주지 않았다“는 이유에서 총회의 의견을존중해 2심 판결에서 1심을 뒤 집은 것이다. 이번 재판속에서 법원이 교회문제에 사회 입장을 분명히 전한 것이다. '명성교회‘ 고법의 판결 무엇이 문제인가' 고법의 판결은 문제없다 였다. 고법의 판결을 보며,'아들 승계'는 자연스러운 것이다. 초대교회에도 예수님께서 예루살렘교회를 젖동생 야고보에게 전했듯, 자연스런운 것이다. 왜냐하면 세계 어디에도 아들에게 승계하면 않 된다는 법이 없는 것이다. 그리고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