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0.4℃
  • 흐림강릉 1.4℃
  • 맑음서울 0.3℃
  • 맑음인천 0.1℃
  • 구름조금수원 0.9℃
  • 구름많음청주 2.7℃
  • 구름조금대전 2.5℃
  • 맑음대구 3.1℃
  • 연무전주 3.9℃
  • 구름많음울산 3.0℃
  • 박무광주 4.2℃
  • 구름조금부산 4.0℃
  • 흐림여수 5.0℃
  • 흐림제주 7.6℃
  • 구름많음천안 2.1℃
  • 구름많음경주시 2.7℃
  • 구름많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PR Newswire

CATL, World Smart Energy Week 참가

-- 자사의 수랭식 CTP 에너지 스토리지 솔루션 선보여 

(도쿄, 일본 2023년 3월 17일 PRNewswire=모던뉴스) 신에너지 혁신 기술 분야에서 글로벌 선도기업 CATL이 이달 15~17일에 일본 도쿄에서 열린 World Smart Energy Week에 처음으로 참가해 자사의 첨단 수랭식 CTP 에너지 스토리지 솔루션을 부각시켰다.


에너지 산업의 발전을 도모하는 데 전념하는 World Smart Energy Week는 일본에서 열리는 최대 규모의 국제 재생에너지 산업 박람회로서 다양한 재생에너지 기술을 선보인다. CATL은 자사 부스에서 야외 수랭식 BESS인 EnerOne과 컨테이너화된 수랭식 BESS인 EnerC를 선보였다. CATL의 첨단 수랭식 에너지 스토리지 솔루션은 많은 관심을 받았다.

- 높은 수준의 안전성: CATL의 수랭식 에너지 스토리지 솔루션은 안전성이 높은 LFP 전지를 채택했다. 이는 중국 및 국제 기준을 충족하면서 수많은 테스트 인증서를 받았다. CATL은 전지, 모듈, 유닛 및 설치 차원에서 UL Solutions로부터 최신 버전의 UL 96540A 테스트 보고서를 받은 중국 최초의 기업이다.

- 긴 수명: 모듈 외부에 독립형 수랭식 플레이트를 장착한 CATL의 통합 수랭식 시스템이 지원하는 덕분에, 랙 내부의 416개 전지 간 온도 차이는 3℃ 미만으로 관리된다. 또한 컨테이너 내부의 4천160개 전지 간 온도 차이는 5℃ 미만으로 제한돼 제품의 긴 수명에 일조한다. 세계 최초의 TEU 컨테이너 수랭식 에너지 스토리지 시스템인 CATL의 EnerC는 20년 동안 전체 시스템을 안전하고 신뢰성 높은 방식으로 운영할 수 있다.

- 높은 통합성: CTP(Cell to Pack) 기술이 장착된 CATL의 수랭식 에너지 스토리지 솔루션은 배터리, 방화 시스템, 수랭식 유닛, 제어 장치, UPS, 분산 시스템 및 기타 하위 시스템을 하나로 통합함으로서 첨단 기술로 ESS 산업을 주도한다.

CATL은 제품의 구조 설계와 통합을 최적화하기 위해 고도로 발전된 공급망을 바탕으로 부품을 맞춤화했다. 이는 다양한 시장에서 최고의 성능을 보장하는 데 일조한다.

CATL은 중국과 해외에서 최상위 에너지 기업들과 파트너십을 체결했고, 중국, 미국, 영국, 독일, 호주 및 일본을 포함한 주요 시장에서 첨단 에너지 스토리지 솔루션을 적용했다. 2021년 및 2022년에는 전 세계 에너지 스토리지 배터리 출하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기록했다.

일본은 2050년까지 탄소 중립을 실현하기 위해 재생에너지 소비를 확장하기 위한 단계를 진행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에너지 스토리지 부문이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 전 세계적으로 신에너지 적용을 위한 우수한 솔루션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전념하는 CATL은 일본과 세계의 에너지 전환 가속화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이를 통해 세계의 지속가능한 발전에 기여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2024 강진청자축제 ‘체험 그리고 감동’ 3월 3일까지 열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기자 | 삼일절 연휴와 함께 시작되는 춘삼월, 꽃샘 추위 속에서도 겨울보다는 봄 가까이에서 귀하신 몸, 홍매화도 보고 유채꽃도 즐기며 청자의 고유한 문화를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강진청자축제’가 강진군 대구면 고려청자박물관 일대에서 3월 3일까지 열린다. 청자축제는 1996년부터 지금까지 국가 지정 최우수축제 15회, 대표 축제 2회, 집중 육성 축제 5회 등에 선정돼 왔으며, 고등학교 교과서에 이어 중학교 교과서에도 수록된 대한민국 대표 축제이다. 강진은 고려청자의 본산으로 대한민국에 현존하는 청자요지의 50%인 188개소가 지표 조사로 남아있다. 기술과 미학의 극치, 고려청자를 만나러 삼일절 연휴에는 ‘강진청자축제장’으로 떠나보자. 축제장 서문 입구(마량 방향)에 도착하면 미니열차가 기다린다. 오전 10시부터 30분 간격으로 출발하며, 총 5량의 말 그대로 미니열차가 축제장을 한바퀴 돌아준다. 소요 시간은 12~13분이며 이용료는 1인당 2천원이다. ‘강진에 올래? 청자랑 놀래!’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청자 축제의 다양한 체험 거리 가운데 으뜸은 단연 ‘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