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5.21 (토)

  • 맑음동두천 22.0℃
  • 맑음강릉 28.4℃
  • 맑음서울 23.0℃
  • 맑음대전 25.8℃
  • 맑음대구 28.0℃
  • 맑음울산 21.5℃
  • 맑음광주 24.8℃
  • 맑음부산 21.1℃
  • 맑음고창 22.2℃
  • 맑음제주 23.0℃
  • 맑음강화 16.5℃
  • 맑음보은 24.9℃
  • 맑음금산 23.4℃
  • 맑음강진군 25.2℃
  • 맑음경주시 29.0℃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런닝맨, 놀면뭐하니 안무가 LJ댄스팀, STOP WAR! 전쟁중단 캠페인 참여

URL복사

세계경제문화교류협의회(류영준 총재)와 SNS기자연합회(SNS언론방송진흥재단 김용두회장)이 진행하는
STOP WAR 전쟁중단 캠페인 많은 사람이 동참해주길...
BTS, 비스트, 김종국, 현아, 포미닛 런닝맨, 놀면뭐하니 LJ댄스팀과 LJ아카데미 53명크루 동참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대희 기자 |  5월 4일 분당 LJ댄스아카데미 연습실에서 이상길 교수과 53명의 댄스 크루가 ‘평화를 바라는 안무’를 통해 STOP WAR 전쟁중단 챌린지에 동참했다.

 

세계경제문화교류협의회(류영준 총재)와 SNS기자연합회(SNS언론방송진흥재단 김용두회장)은 러시아 우크라이나 전쟁중단 STOP WAR 챌린지 운동을 전개 중이다.

 

 

이날 분당 LJ댄스 아카데미에서 김용두 회장과 스카이뉴스 맹주석기자는 이상길 교수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상길 교수는 “러시아 우크라이나의 전쟁을 통해 예술 속에서 자유로움을 느끼던 삶 자체가 사라지면서 극단적 선택들도 이어지고 있다는 뉴스 보도를 접하고 전 세계의 예술인들이 함께 응원하고 있다는걸 잊지 말아 달라는 의미로 스탑워 챌린지 안무를 연출하게 되었습니다.”고 말했다.

 

그리고, ”암울한 전쟁 속에서 희망과 꿈을 잃어버린 많은 생명이 소망을 잃지 않고 회복되기를 바라며 응원과 위로의 메시지를 춤에 담았습니다. 또한, 저희가 걸어가는 춤의 활동에 사회적 참여,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삶의 목적을 잃지 않기를 바라고 있습니다.“고 말했다.

 

그는 ”저희 제자들에게도 화려한 무대의 행위만이 아닌 삶 그 자체가 가치 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 시대의 삶을 무대에 옮기고, 표현하는 행위 예술이 선한 영향력이 되길 바라고, 지친 사람들에게 위로가 되었으면 합니다.“고 전했다.

 

또한, 세계경제문화교류협의회, SNS기자연합회 (SNS언론방송진흥재단)의 스탑워 전쟁중단 챌린지운동에 참여하게 된 것을 영광스럽게 생각합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LJ댄스 아카데미 팀은 이상길 교수의 안무를 선보이며, 스탑워 전쟁중단 챌린지 의상과 마스크 착용 후 춤을 선보였다. 53명의 댄서가 함께 보여준 전쟁중단 평화의 메시지는 전쟁중단뿐만이 아닌 국제환경 기후변화에 이르기까지 지구촌을 회복시키자는 메시지를 강력히 전달하며, 외침과 구호를 통해 젊은 열정을 표현했다.

 

글로벌댄스 리더가 되기 위해서는 어떤 조건들이 필요하냐는 맹주석 기자의 질문에 이상길 교수는 “누구나 춤을 시작할 수 있다. 하지만 꾸준함과 성실함이 필요하고 목적을 가진 삶을 사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답변했다.

춤을 어느 정도나 연습하는가를 묻자 “매일 모이며 작게는 3~4시간을 연습하고 많게는 날밤을 새워가며 연습을 한다.”라고 이상길 교수는 답했다.

 

K댄스 유튜브 영상 하나가 1억뷰, 2억뷰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LJ댄스아카데미 공식채널에서 올린 영상도 수천만 명 조회 수를 기록하며 전세계 MZ세대, 댄스 관련 업계, 대중으로부터 인지도를 높여가고 있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기하성, 순복음강남교회 최명우목사, 법적 대응으로 교단법 위헌과 예배 훼방 및 협박의 협의로 김00씨을 고소함으로써 사회법과 종교법의 마찰 불가피하게 되었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성용 기자|기하성 총회는 이번 최명우목사 측의 고소 사건으로 실정법 앞에서 기하성 교회법의 판결을 받게 된 셈이다. 이번 고소장 제출 발단은 김00씨가 성도들에게 예배 훼방 및 협박의 공문을 성도들에게 돌리게 되면서, 최명우 목사 외 성도들이 고소의 취지(고소인을 예배 훼방 및 협박의 혐의로 고소를 한 것)이다. 고소인측에서 낸 피해 사실은 “김00씨가 최명우 목사 외 성도들의 예배를 방해했으며, 예배 모임을 갖지 못하도록 훼방과 협박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한 법에 호소합니다. 이것이 고소의 이유입니다”. 고 했다. 서석구(한국뉴스신문 법률담당)변호사는, “교회 분쟁은 시간이 지나면 이권 다툼으로 변질 되어 교회를 더럽히고, 교회를 불신하여 교회를 떠나게 만듭니다. 초대교회를 보세요. 바울의 걱정도 사실 교회 분쟁이었잖습니까?” 서석구(한국뉴스신문 법률담당)변호사는 말했다. “교회분쟁은 기도와 말씀으로 풀어야 하거든요. 그렇다고 한다면, 더구나 순복음 강남교회 최명우 담임목사님과 성도들을 대하는 총회의 태도는 대단히 신중해야 했거든요” 라했다. ‘목사가 교회 일로 사회법에 고소하면 면직한다!’ '이런 조항은 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