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6.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2℃
  • 구름많음강릉 25.4℃
  • 흐림서울 25.5℃
  • 흐림인천 23.4℃
  • 흐림수원 23.4℃
  • 구름많음청주 26.0℃
  • 구름많음대전 27.4℃
  • 구름많음대구 28.6℃
  • 구름많음전주 25.8℃
  • 맑음울산 23.8℃
  • 구름많음광주 25.9℃
  • 구름많음부산 24.7℃
  • 구름많음여수 24.1℃
  • 구름많음제주 25.5℃
  • 구름많음천안 24.2℃
  • 구름조금경주시 26.8℃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 6.25 장사상륙작전 전승기념관, 문산호를 가다

밤하늘의 별처럼 빛나는 장사리 학도병들의 숭고한 희생에 감사하며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주기범 기자 |밤하늘의 별을 바라보며 그 아름다움을 만끽하는 순간, 우리는 자연의 경이로움을 느낀다.  별이 지면 여명 빛에 물들어가는 그 아름다운 순간은 더욱 감탄을 자아낸다.

마치 전쟁의 참혹함 속에서도 밤하늘의 별처럼 빛났던 학도병들의 숭고한 희생이 오늘날의 찬란한 대한민국을 만들어 주었듯이 말이다.

 

1950년 9월, 장사리 전투에 참전한 학도병들은 조국을 위해 자신의 모든 것을 바쳤다. 그들은 아직 어린 나이였음에도 불구하고, 나라를 지키겠다는 일념으로 전장에 나섰다. 그들의 희생은 어두운 밤하늘을 밝히는 별처럼 빛났고, 오늘날 우리가 누리고 있는 평화와 번영의 기초가 되었다.

 

전쟁의 참혹함 속에서도 이들 학도병들의 희생은 우리의 가슴 속에 영원히 빛나는 별과 같다. 그들의 숭고한 정신은 우리에게 큰 감동을 주며, 그 덕분에 우리는 여명 빛에 물든 아름다운 아침을 맞이할 수 있었다. 그들이 없었다면 오늘의 대한민국도 없었을 것이다.

 

지금 우리는 이들의 희생 덕분에 찬란한 삶을 살아가고 있다. 밤하늘의 별을 보며 느꼈던 그 감동처럼, 우리는 학도병들의 숭고한 정신에 깊이 감사한다. 그들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우리는 이 아름다운 나라를 지키고 발전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다.

 

장사리 학도병들의 숭고한 희생에 다시 한번 깊은 감사를 전하며, 그들의 용기와 헌신을 영원히 기억하겠다고 다짐한다. 밤하늘의 별처럼, 그들의 빛나는 희생은 우리 마음속에 영원히 남아 있을 것이다.

이 기사를 통해 장사리 전투에 참전한 학도병들의 숭고한 희생에 감사의 마음을 전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