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7.23 (화)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30.5℃
  • 천둥번개서울 26.0℃
  • 천둥번개인천 25.4℃
  • 천둥번개수원 27.6℃
  • 구름많음청주 29.7℃
  • 구름많음대전 28.5℃
  • 구름많음대구 29.2℃
  • 구름많음전주 28.9℃
  • 구름많음울산 28.0℃
  • 구름많음광주 27.2℃
  • 구름많음부산 27.3℃
  • 구름많음여수 26.6℃
  • 맑음제주 28.6℃
  • 구름많음천안 28.0℃
  • 구름많음경주시 28.3℃
  • 구름많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쌍용건설 진행중인 문정현대 아파트 건축심의 통과... 송파구는 지금 리모델링 붐

재건축 규제 완화에도 불구, 리모델링 선택하는 단지 늘어
쌍용건설, 빠른 리모델링 추진으로 조합원 부담 경감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주언 기자 | 송파구의 문정현대 아파트가 건축심의를 통과하며 리모델링 사업이 순항 중이다. 이는 송파구에서 세 번째로 추진되는 리모델링 단지로, 빠른 건축심의 통과로 인해 사업이 한층 가속화될 전망이다.

 

쌍용건설(글로벌세아 그룹)은 지난 6월 13일 사전자문에 이어 건축위원회 심의를 조결부 의결로 통과했다고 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조합은 8월 중 권리변동계획수립과 승인을 위한 총회를 개최할 예정이며, 9월 이후부터는 리모델링 허가 신청을 위한 동의서 75% 확보에 나설 계획이다.

 

문정현대 아파트는 1991년 준공된 지하 1층10층, 1개동 120가구 규모의 아파트로, 이번 리모델링을 통해 지하 4층10층(증축), 15층(신축) 1개동 138가구 규모로 탈바꿈하게 된다. 특히 15층 높이의 신축 건물에는 추가 18가구와 커뮤니티 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며, 추가된 18가구는 일반분양을 통해 조합원의 분담금을 줄이는 데 활용될 계획이다.

 

2022년 7월 문정현대 아파트 조합은 시공사 선정총회를 통해 쌍용건설을 시공사로 선정했다. 쌍용건설은 송파 더 플래티넘(오금 아남 아파트)과 가락 쌍용1차에 이어 세 번째 리모델링 추진 단지로 이번 사업을 맡게 됐다.

 

쌍용건설 리모델링팀장 최병수 부장은 “건축심의 통과로 더욱 빠른 사업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며 “내년 상반기 내에 사업계획 승인과 이주를 실시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정부의 올해 1.10 부동산 대책으로 재건축 규제가 완화되면서 리모델링 사업의 입지가 좁아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용적률이 높아 재건축을 추진하기 어려운 단지들은 리모델링을 선택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리모델링 사업은 재건축과 달리 국토계획법에 용적률 상한 규정이 없고, 각 세대의 주거전용면적을 최대 40%까지 증축할 수 있으며, 기부채납이나 소형주택 의무공급 규정도 적용받지 않는 등의 장점이 있다.

 

쌍용건설은 2000년 7월 업계 최초로 리모델링 전담팀을 출범한 이래, 현재까지 총 5개 단지 14개동 1302가구를 준공하여 업계 1위의 준공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에는 서울 수도권 유력 단지 위주로 리모델링 사업을 수주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