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8.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8.0℃
  • 구름많음강릉 26.0℃
  • 구름많음서울 28.2℃
  • 대전 25.1℃
  • 대구 29.4℃
  • 흐림울산 30.5℃
  • 흐림광주 30.0℃
  • 흐림부산 29.1℃
  • 흐림고창 29.3℃
  • 구름많음제주 36.9℃
  • 구름많음강화 27.5℃
  • 흐림보은 25.0℃
  • 흐림금산 26.8℃
  • 흐림강진군 31.0℃
  • 흐림경주시 29.5℃
  • 흐림거제 30.1℃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최지연, 경기소리꾼, 빛속에서 소리로 ”호연지성“ 경기소리꾼 최지연 어린이 음반 발매

”호연지성“의 첫 번째 소리일기 경기소리꾼 최지연 양을 마음껏 응원하며 2022년도 여름 즈음에는 첫곡의 제목처럼 성숙하고 의연해진 지연 양을 기대해 본다. -데일리연합/한국뉴스신문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성용 기자 | 하룻밤 자고 난 후 세상이 바뀌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지금 우리가 살고있는 이세상은 매순간이 “찰나”일 정도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

 

문화, 사회, 과학의 변화와 발달은 인간의 많은 부분에 영향을 끼친다. 우리는 변화를 누리며 살아가지만 가끔은 우리가 변화에 쫓겨 살아가기도 한다. 이는 굳이 예를 들지 않아도 이 시대를 살아가는 성인이라면 적지않게 느꼈으리라고 감히 짐작해본다.

 

특히 기성세대로써 변화하는 사회 속 2세의 교육에 관한 책임과 부담은 시간이 흐를수록 어렵고 막중해진다. 가끔 그 속에서 길을 잃게 되면 본인은 ‘이번 시대에 처음 겪는 일이려니‘ 하며 규범적이고 학문적인 것보다는 지혜와 슬기를 우선시하곤 하는데 둘의 가치를 저울질 하는 것은 늘 나에게 숙제로 남는 느낌이다. 숙제를 해결하기 위해 차세대 교육과 사회관, 직업관을 관찰하던 중 충암초등학교 4학년 “최지연” 양을 만나게 되었다.

 

현시대의 끊임 없는 변화 속에서 각종 오디오, 비디오 및 예능, 스포츠 등의 문화예술 분야 역시 끊임없이 변화해왔다. 변화 속에서 성장한 K-POP부터 각종 스포츠와 웹툰, 영화, Youtube 등 문화예술 시장은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문화예술 직업관의 열풍을 이끌고 있다. 그러나 이 열풍은 대중적인 것에 국한되어 있는데 소위 말하는 비인기 장르에 매료되어 재미를 느끼고 열정을 쏟으며 두각을 나타내는 친구들도 있다.

 

그중 하나가 ’경기소리꾼‘ 이라 불리우는 경기음악회 청년단원으로 민요를 배우고 있는 최지연 양이다. 주변 아이들이 다투려하면 “태평가”를 불러서 싸움을 그치게 하고 자신의 존재감 하락시 나를 보아주었으면 하며 “밀양아리랑”을 통해 “날 좀 보소”, “날 좀 보소’를 불러 아이들을 삼삼오오 주변에 모이게 한다는 해맑은 이야기를 인터뷰를 통해 들을 수 있었다.

뱃노래, 자진뱃노래, 닐리리야등 고음통관으로 재미를 느끼며 시작했던 민요를 시작한 최지연 양은 근래에 탁월한 재주를 익히 알아보신 경기음악회 대표 전병훈 사사님의 지도와 최지연 양에게 전통음악 국악과 타 장르의 현대음악의 가교 역할을 기대하며 아낌없는 격려와 지원을 해주시는 충암초등학교 교장 이명자 선생님의 든든한 후원으로 전문적인 소리꾼으로 발돋움 하고 있다.

 

발돋움의 시작으로 2022년 1월 10일 최지연 양의 경기 소리꾼으로서 ”호연지성“ 이라는 타이틀로 12곡이 수록된 첫 번째 앨범이 발매된다고 한다. 지나간 시간 속에서 무수히 많은 명곡과 명창들이 있었지만 민요를 대중의 생각에 각인시키는 것은 어려웠다. 그러나 경기서도 음악의 복원 연구 및 실현을 추구하는 경기음악연구회를 설립한 전병훈 대표의 제자로 발탁된 최지연 양의 민요를 통한 감동과 서정은 대중들이 민요에 대한 생각을 스스로 갖게 하는 계기가 될거라는 생각이 든다.

 

”호연지성“의 첫 번째 소리일기 최지연 양을 마음껏 응원하며 2022년도 여름 즈음에는 첫곡의 제목처럼 성숙하고 의연해진 지연 양을 기대해본다.

 

변화하는 시대에서 갈피를 잡지 못하던 중 최지연 양과의 만남은 인상 깊었다. 11살 어린이 지연 양을 통해 나의 숙제의 답을 조금은 알게 되었다. 재미를 통해 입문해 전문적인 길을 걷기 시작한 최지연 양처럼 아이들이 다양한 분야에서 흥미를 느끼게 해주고 어떤 분야든 흥미에서 전문적인 길을 걷고 싶다고 한다면 최지연 양을 지도하고 후원하는 전병훈 대표, 이명자 교장 선생님처럼 아이들을 지원하면 되는 것이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든다. 끝으로 시시각각 변화하는 현대 사회 속 색다른 영역을 개척하며 변화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모든 이들에게 행복과 건강을 빌며 경기소리꾼 최지연 양의 첫 번째 소리일기 ”호연지성“ 앨범 발매를 축하하며 응원한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 야간 특별체험‘야(夜)!행성’인기... 25일까지 연장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는 야간 특별체험 ‘야(夜)!행성’에 대한 뜨거운 관심으로 체험 기간을 25일까지 연장한다. ‘야(夜)!행성’은 주 2회 저녁 7시 30분부터 1시간 동안 야간에만 한시적으로 진행하는 안전체험으로 대표체험 시설인 지하철 안전체험을 비롯해 4D영상, 옥내소화전, 농연, 완강기, 모노레일 등 다양한 체험을 이용할 수 있다.(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 홈페이지 참고) 시민안전테마파크는 여름방학기간 동안 가족단위 체험객의 높은 관심으로 예약률이 높아짐에 따라 보다 많은 체험객이 안전에 대한 소중함을 몸소 느낄 수 있도록 체험 인원도 하루 2개 조에서 5개 조로 확대 시행하기로 했다. 이 같은 호응은 더운 여름 뜨거운 낮 시간을 피해 상대적으로 시원한 야간에 한시적으로 진행되는 특별함과 최근 누적 체험객 180만 명 돌파와 함께 높아진 관심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이광성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 관장은 “방학을 이용해 가족단위 체험객들이 많이 찾아오신다”라며 “안전체험 외에도 뮤지컬 갈라 공연 등 풍성한 즐길 거리로 호응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는 대구 지하철 화재 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