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9.25 (일)

  • 맑음동두천 23.1℃
  • 구름많음강릉 23.2℃
  • 구름조금서울 24.9℃
  • 흐림대전 22.9℃
  • 구름많음대구 22.1℃
  • 흐림울산 20.9℃
  • 구름많음광주 25.0℃
  • 흐림부산 21.5℃
  • 구름많음고창 23.3℃
  • 흐림제주 23.8℃
  • 구름조금강화 23.0℃
  • 흐림보은 22.0℃
  • 흐림금산 21.8℃
  • 흐림강진군 22.5℃
  • 흐림경주시 21.3℃
  • 흐림거제 20.8℃
기상청 제공

국제

2022년 한중일 여성과학자포럼, 베이징에서 개최

이달 2일, 2022년 한중일 여성과학자포럼(2022 China-Japan-ROK Forum on Women in Science)이 베이징에서 개최됐다. 이 포럼은 중국과학기술협회(China Association for Science and Technology, CAST), 일본 과학기술진흥기구(Japan Science and Technology Agency, JST), 한국과학기술한림원(Korean Academy of Science and Technology, KAST)이 공동 개최했다. 


CAST 부회장 겸 사무국장이자 중국공정원(Chinese Academy of Engineering, CAE) 회원인 ZHANG Yuzhuo가 개막연설을 진행했다.


베이징대학교 부학장이자 CAE 회원인 QIAO Jie, 'Brilliant Female Researchers Award(The Jun Ashida Award)' 외부전문가위원회(Committee of External Experts) 위원장 Keiko Torii, KAST 회원인 김소영 카이스트 과학기술정책대학원 교수는 각각 "Practice and Rethink of Cultivating Women in Science", "Promoting Women in STEM in Japan. Why, how?", "More than Fixing Numbers: How to Retain & Advance Women in STEM?"이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진행했다.


패널 논의에서는 CAST, 중국과학원(CAS), 중국 저장대학교, JST, 일본 도호쿠대학교, 한국 가톨릭대학교, 연세대학교, 유엔 여성기구 및 유엔개발계획(UNDP) 중국사무소 여성 대표들이 "Experiences and practices for encouraging, cultivating and supporting women scientists" 및 "The role of women scientists in achieving the SDGs"이라는 주제에 대한 관찰 내용과 관행을 공유했다. 이들은 여성 연구원과 학생을 위한 역할 모델 설정, 여성 과학자의 리더십 향상, 우수한 젊은 여성 과학자 지원과 보상을 비롯해 과학 분야 여성이 전문적인 책임과 가정 내 책임 간에 균형을 맞출 수 있도록 지원하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중일 외교 관계 정상화 50주년과 한중 외교관계 수립 30주년을 맞아 진행된 이 포럼은 한국, 중국, 일본의 연구기관뿐만 아니라 International Science Council(ISC)을 포함하는 국제 단체가 과학 분야 여성의 성장과 발전에 호의적인 에코시스템을 양성하는 방법에 대해 논의 및 탐색할 매우 좋은 기회를 제공한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든든한 동반자" 슬로건에 감추어진 불편한 진실 보험금 부지급 삼성생명 건수, 교보생명 불만족도 불명예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용두 기자 | 생명보험사 중 삼성생명(대표 전영묵)은 2021년 보험금 부지급 건수가 가장 많고, 교보생명(대표 신창재)은 2021년 생명보험사 보험금 부지급 불만족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상법 제730조에는 생명보험은 사망과 생존에 관한 보험사고가 발생할 경우 보험자가 약정한 보험금을 지급받는 보험을 말한다라고 규정하고 있다. 2021년 삼성생명은 부지급 건수가 3669로, 교보생명은 부지급 불만족도가 0.59%로 1위를 차지했다. 교보생명은 부지급 건수가 삼성생명 3699건, 라이나생명 1736건에 이어 1557건으로 3위를 기록했다. 2021년 전체 생명보험 보험금 청구건수가 139만 7604건이고, 업계 평균 부지급률은 0.84%를 기록했다. 보험금 청구 상위 11개 생명보험사의 유형별 보험금 부지급률을 보면, 삼성생명은 CI보험(치명적보험)이 2.35%로 1위를 달성했다. 2021년 생명보험 보험금 부지급 사유를 보면, ‘고지의무위반’이 업계평균 1만2192건으로 가장 많았다. 고지의무위반은 삼성생명이 1548건으로 최다였고, 교보 927건, 라이나 900건이 뒤를 이었다. 이는 소비자주권시민회의가 2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