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3.02.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8.6℃
  • 구름많음강릉 7.1℃
  • 연무서울 9.4℃
  • 구름많음대전 10.4℃
  • 구름많음대구 13.1℃
  • 구름조금울산 10.8℃
  • 맑음광주 12.8℃
  • 맑음부산 13.0℃
  • 맑음고창 9.4℃
  • 맑음제주 13.9℃
  • 구름많음강화 6.7℃
  • 구름많음보은 9.7℃
  • 구름많음금산 10.7℃
  • 맑음강진군 13.4℃
  • 구름많음경주시 9.8℃
  • 맑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성지건설(주) 부산지사 설립, 지역제한 없는 국내외 수주가능

‘하이츠(HAITZ)’ 브랜드 고급화 전략 및 공사비 절감과 품질 향상 동시에 실현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용두 기자 | 성지건설(주) 부산지사는 지난 28일 사무소 개소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은 성지건설(주) 최승혁 회장이 부산 초량역 국제오피스텔에서 지사를 인가하기 위해 열렸다.

 

부산지사 개소식에는 성지건설 회장 최승혁, 대표 전병우, 씨엘퍼스트대표 이영빈, 협력업체 대표 등 내·외부 인사 50여명이 참석했다.

 

최승혁 회장은 인사말에서 “성지건설의 공사수주를 위한 공격적인 행보로 김종헌 부산지사장의 부산지사 설립을 인가하고 역할을 기대하며, 필요시 인력지원을 확대하고 수주절차를 간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성지건설은 새 경영진 취임 후 공격적인 수주 행보로 최근 1,300억원 ‘평창군 용산리 테라하우스 신축공사’를 수주하였으며 ‘하이츠(HAITZ)’을 새롭게 론칭하는 등 재도약을 위한 지배구조 개선과 적극적인 수주를 통해 건설명가 재건을 추진하고 있다.

 

이현우 부산지사 부회장은 “금리상승과 원자재값 폭등 등으로 착공이 줄어드는 시기이지만

유동성이 풍부한 성지건설의 공격적인 수주전략 방안이 가장 큰 장점“ 이라며 긴밀한 업무협조를 요청하였다.

 

김종헌 지사장은 “성지건설은 글로벌 위기 속에서도 브랜드 고급화 전략과 공사비 절감과 품질 향상을 동시에 실현함으로써 하반기 5,000억 원을 수주했다"며, "부산지사는 지역 제한없는 국내외의 수주역할을 할 수 있다. 경남지역 부동산 경험을 바탕으로 성지건설(주)의 재도약에 힘을 보태겠다”며 자신감을 밝혔다.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대구시, 전국 최초 '어르신 무임교통 통합 지원' 실시 예정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홍종오 기자 | 대구시는 전국 최초로 오는 6월 28일부터 버스와 도시철도를 전부 아우르는 '어르신 무임교통 통합 지원'을 시행한다. 현재 도시철도는 대구뿐 아니라 광역 지자체마다 무료 탑승을 지원하고 있으나, 버스와 도시철도 통합은 대구가 유일하다. 대구의 경우 교통 수송 분담률은 버스 이용이 17%로 도시철도 8%의 2배에 달해 도시철도보다 버스를 더 많이 이용하고 있다. 역세권 가까이 사는 일부 어르신들만 혜택을 누리는 등 실제 이용이 훨씬 많은 버스에 대한 지원은 전무해 반쪽짜리 지원책에 불과했다. 지난해 홍준표 대구시장은 민선 8기 공약으로 지금의 대한민국을 있게 한 분들에 대한 최소한의 공경과 예우 차원에서 70세 이상 어르신 버스 무임 교통 지원을 약속한 바 있다. 하지만, 대구시는 6월 28일 버스 무임교통 지원의 본격 시행에 앞서 대중교통의 다른 축인 도시철도의 무임승차 기준 연령은 65세 이상으로 버스 무임승차 70세 기준 연령과 차이가 나기 때문에 도시철도의 연령 조정을 깊이 고민할 수 밖에 없었다. 도시철도 무임 승차 기준 연령을 65세에서 70세로 조정해야 되는 이유로 첫 번째, 1981년 노인복지법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