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3.02.0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7℃
  • 구름조금강릉 0.7℃
  • 박무서울 0.0℃
  • 박무대전 -2.6℃
  • 박무대구 -0.1℃
  • 박무울산 2.1℃
  • 박무광주 1.2℃
  • 맑음부산 5.5℃
  • 구름조금고창 -2.3℃
  • 박무제주 5.5℃
  • 맑음강화 0.7℃
  • 맑음보은 -4.9℃
  • 맑음금산 -5.2℃
  • 맑음강진군 -1.4℃
  • 구름많음경주시 -1.7℃
  • 구름많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PR Newswire

중국국립실크박물관, 항저우에서 새로운 패션 전시회 개최

-- 지난 30년 동안 중국 패션 디자인의 발전 회고

(항저우, 중국 2023년 1월 13일 PRNewswire=모던뉴스) 중국국립실크박물관(China National Silk Museum)이 2022년 12월 30일~2023년 2월 19일에 항저우에서 '모든 패션의 시작: 중국 패션 디자인 30년의 역사(Fashion All Beings: Thirty Years of Chinese Fashion Design)'이라는 새로운 전시를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중국국립실크박물관과 더불어 중국 패션 디자이너 협회(China Fashion Designers Association) 및 저장이공대학교(Zhejiang Sci-Tech University) 의상학과(College of Clothing)가 공동으로 큐레이팅했다.

중국국립실크박물관에서 새로운 패션 전시가 시작됐다.
중국국립실크박물관에서 새로운 패션 전시가 시작됐다.

중국국제청년패션디자이너대회(China International Young Fashion Designers Contest) 우승자, 국제 패션 무대, 패션 잡지 및 정기 간행물에 출품한 신인 디자이너 및 대학 패션 전문가들의 작품을 전시하는 이번 전시는 지난 30년 동안 일어난 중국 패션 디자인의 변화와 발전을 보여준다.

현대 중국 패션 디자인의 발전을 돌아보면, 1993년은 중심적인 해로 부각된다. 1993년 5월에는 베이징에서 제1회 China International Clothing and Accessories Fair(CHIC) 및 제1회 'Brother Cup' 중국국제청년패션디자이너대회가 성공리에 개최됐다. 또한, 1993년에는 중국 패션 디자이너 협회도 발족됐다. CHIC 전시 개방 이틀째에는 당시 중국 주석인 장쩌민이 발렌티노, 지안프랑코 페레 및 피에르 가르뎅 같은 세계적으로 유명한 패션 디자이너들과 만나, 당시 중국 패션 산업의 진보와 현대 패션 디자인을 향한 중국의 의지를 세계에 선보였다. 또한, 중국의 디자이너, 기업가, 교육계 및 패션 매체가 처음으로 국제 무대에서 목소리를 냈다. 1993년은 중국 패션 산업에서 상징적인 해로 남았다.

'청년 디자이너의 야망(The Ambition of Young Designers)', '국제 무대에서 중국 디자인(Chinese Design on the International Stage)', '패션 매체의 비전(The Vision of Fashion Media)', '패션 교육 꿈의 빛(The Light of Fashion Educational Dreams)'이라는 네 부문으로 나뉜 이번 전시는 중국 현대 패션 디자인, 패션 매체 및 패션 교육의 전반적인 발전뿐만 아니라, 패션 관점에서 본 중국 현대 문화의 변화까지도 보여준다. 전시회를 찾은 방문객은 30년 역사를 돌아보며 중국 패션 디자인과 교육의 발전을 체험하고, 그 과정에서 문화, 디자인 경향, 기술, 매체 및 기타 요인이 중국 패션 산업의 발전에 미친 영향을 되짚어볼 수 있다.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안산시의회, 취약계층 난방비 지원 근거 마련했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주기범 기자 | 안산시의회(의장 송바우나)가 7일 원포인트 임시회를 열어 지역 내 취약계층 난방비 지원의 근거가 되는 ‘안산시 저소득주민의 생활안정지원에 관한 조례안’을 의결했다. 임시회 소집 결정부터 이날 안건 처리까지 단 수일 안에 이뤄졌을 정도로 의회가 기민하게 대응함에 따라 2월 중 취약계층에 대한 난방비 지급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의회는 이날 오후 제281회 임시회 중 의회운영위원회에서 제281회 임시회 회기 및 부의 안건을 협의한 뒤 곧바로 본회의와 문화복지위원회를 열어 박은경 의원이 대표 발의한 안산시 저소득주민의 생활안정지원에 관한 조례안의 의결 절차를 마무리했다. 앞서 의회는 지난 3일 의원 총회와 의장단 회의를 잇달아 갖고 이 조례안 의결을 위한 하루짜리 임시회 개최를 결정해 당일 281회 임시회 집회 공고를 낸 바 있다. 통상 오전에 여는 임시회 본회의를 이날 오후에 개의한 것도 안건 처리를 가급적 빠르게 진행하기 위해 의원들의 일정을 조율한 결과였다. 의결된 조례안에는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수급자 및 차상위계층과 ‘한부모가족지원법’ 제5조 및 제5조의2에서 정한 사람, 그 밖에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