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6.0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2.2℃
  • 구름많음강릉 19.3℃
  • 구름조금서울 24.2℃
  • 맑음인천 22.6℃
  • 구름조금수원 24.0℃
  • 구름조금청주 25.0℃
  • 구름많음대전 25.3℃
  • 대구 19.3℃
  • 구름많음전주 22.7℃
  • 울산 19.0℃
  • 광주 20.9℃
  • 부산 19.6℃
  • 여수 18.9℃
  • 흐림제주 23.1℃
  • 구름조금천안 23.8℃
  • 흐림경주시 20.2℃
  • 흐림거제 19.0℃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국토부 장관, “통합정비 통해 '1기 신도시 분당'을 미래도시로 전환”

7일 성남분당에서 주민들과 간담회
만성적인 주차난 주민 갈등, 부족한 녹지와 주택 노후화로 불편함 많아
원장관, 특별법 제정과 함께 시행령 및 기본방침 준비중...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박영우 기자 | 국토교통부 원희룡 장관은 7일(일) 오후 경기 성남시 분당구를 방문해 노후계획도시 정비에 대한 주민간담회를 개최하였다.
 

분당구는 1기 신도시 중 가장 먼저 입주가 시작된 만큼 30년이 이미 경과한 공동주택이 많아 주민들의 관심도가 특히 뜨거웠다.

 

간담회에서 지역주민들은 그동안 만성적인 주차난으로 인한 주민 갈등, 부족한 녹지와 주택 노후화로 불편함이 많았으나, 재건축이 어려워 주거환경을 본질적으로 개선하기는 어려웠던 만큼 특별법 제정에 환영의 뜻을 밝히면서, 신속한 사업 추진을 요청하였다.

 

원장관은 “신속한 정비를 위해 특별법 제정과 함께 시행령 및 기본방침도 동시에 준비하고 있다”고 밝히면서, “분당을 주거와 일자리, 즐길거리가 어우러지고 스마트한 미래도시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체계적인 통합정비가 필요한 만큼 주민들간의 합의와 협력도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

 

아울러, 원장관은 “성남시에서도 열의를 가지고 정비계획을 준비하고 있는 만큼 미래도시의 모습을 갖춘 창조적인 계획이 수립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국토부에서도 지역주민의 염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성남시와 협력해 새로운 길을 열어가겠다”고 밝혔다.

 

간담회 종료 후, 원 장관은 노후주거 환경을 현장확인 하기 위하여 분당신도시 내 노후아파트 단지를 도보로 둘러본 후 서현 공공주택지구와 판교-분당간 교통혼잡지를 방문해 성남시민의 의견을 청취한다고 밝혔다.

[출처: 국토교통부]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