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4.7℃
  • 흐림강릉 28.8℃
  • 서울 25.7℃
  • 흐림대전 29.4℃
  • 흐림대구 33.7℃
  • 흐림울산 31.4℃
  • 흐림광주 30.6℃
  • 구름많음부산 30.0℃
  • 흐림고창 29.7℃
  • 구름많음제주 35.7℃
  • 흐림강화 26.8℃
  • 흐림보은 28.4℃
  • 흐림금산 29.5℃
  • 흐림강진군 31.5℃
  • 흐림경주시 33.4℃
  • 구름많음거제 29.3℃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구글 인앱결제 의무화 정책 강행... 수수료 인상 불가피

앱 개발사에 최대 수수료 30% 인앱결제 의무화..
불이행시 삭제 엄포 갑질
국내 온라인통영사서비스(OTT) 등 콘텐츠 이용료 인상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대희 기자 |  구글은 구글플레이 내 아웃링크 결제 방식을 허용하지 않는 앱결제 정책을 예정대로 1일부터 시행하기로 했다.

 

인앱결제는 이용자가 구글이나 애플 등 앱마켓 플랫폼 계정에 등록해둔 결제수단으로 이뤄지는 결제다. 구글은 앱 개발사에 최대 수수료 30%인 인앱결제를 사용하거나, 인앱결제 내 제3자 결제시스템(수수료 26%)를 구축하지 않으면 앱을 플레이스토어에 등록할 수 없다고 공지했다. 지난해 국회에서 통과시킨 앱마켓 사업자가 인앱결제 강요 금지를 골자로 한 전기통산사업법 개정안(구글갑질방지법)을 우회로 피해간 것이다.

 

티빙 등 국내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업체들은 구글 플레이 스토어를 통해 구매하는 이용권 금액을 15% 올렸고, 네이버 카카오웹툰도 콘텐츠 이용료를 20%씩 상향했다. 플로, 바이브 등 음원플랫폼도 스트리밍 서비스 가격을 14~16% 인상했다.

 

 

콘텐츠 가격 인상으로 소비자들의 부담은 늘어날 전망이다. 김영식 의원실에 따르면 구글의 정책 시행으로 앱 개발사(게임 제외)가 구글에 내는 수수료는 연간 최대 8331억원으로 조사됐다. 이 중 구글이 올해 국내에서만 4100억원 가량의 추가 수익을 얻을 수 있다. 반면 소비자가 추가로 부담하는 금액은 연간 약 2300억원으로 추정됐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경상남도, 박완수 도지사 “청년들의 문화공간 조성 늘려야”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동수 기자 | 박완수 경남도지사가 8일 오전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진행된 ‘실국본부장회의’에서 청년들의 문화공간 조성과 함께 인재양성 계획을 적극 주문하며 지역을 활성화시키자고 강조했다. 박 도지사는 “청년이 지역에 머무를 수 있도록 하려면 일자리 뿐만 아니라 청년들이 즐길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하는 것도 중요하다”라며 “청년들의 요구를 제대로 파악해서 문화공간을 만들고, 타 지역 청년까지 경남으로 끌어들일 수 있도록 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특히, 도지사 관사와 도민의 집은 많은 청년과 도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확실한 테마를 정해서 제대로 만들 것을 주문했다. 또한, 도민의 관심이 큰 교육 문제에 대해서는 “도민의 관심분야라면 교육 문제에 대해서도 도가 직접 나서야 하고 인재육성을 위한 장기적 대책이 필요하다”라며 “로스쿨 설치, 의대 확대를 비롯한 디지털대학원 설치 등을 통한 기술인재를 육성할 수 있는 정책을 대학과 함께 추진해나갈 것”을 지시했다. 최근 “어려워진 민생경제로 인해 완도 일가족 사망사건과 같은 안타까운 일이 생기지 않도록 도 차원의 최소한의 대응책이 있어야 한다”라고 하며 “어려움에 처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