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6.1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27.1℃
  • 구름많음서울 22.9℃
  • 흐림인천 21.2℃
  • 구름많음수원 21.7℃
  • 맑음청주 23.2℃
  • 맑음대전 23.1℃
  • 맑음대구 23.5℃
  • 맑음전주 22.5℃
  • 맑음울산 20.1℃
  • 맑음광주 22.0℃
  • 맑음부산 19.9℃
  • 맑음여수 20.9℃
  • 구름조금제주 20.2℃
  • 맑음천안 19.5℃
  • 맑음경주시 21.7℃
  • 맑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윤석열 대통령, 5일부터 인도네시아·인도 순방…아세안·G20 정상회의 참석

인도네시아서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회담
G20 정상회의…기후위기 극복 위한 한국의 구체적 기여방안 강조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주언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리는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관련 정상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오늘(5일) 출국한다.

 

이어 8일까지 인도네시아 일정을 마치고 9일부터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인도 뉴델리로 이동한다. 이번 순방에 김건희 여사도 동행한다.

 

대통령은 먼저 5∼8일까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를 방문해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에 참석하고, 인도네시아 공식 방문을 치를 예정이다.

 

5일 저녁 자카르타에서 동포 만찬 간담회를 갖고, 동포사회 지원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다음날인 6일 오전에는 ‘한-아세안 정상회의’에 참석해 한-아세안 간 실질 협력 현황을 점검하고, 미래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6일 오후에는 ‘아세안+3 ’(아세안-한일중 간 정상회의)가 개최된다. 한국은 한일중 정상회의 의장국이자 아세안+3에서 한일중을 대표하는 조정 국가로 나선다.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은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의에서 동아시아 공동체 비전 실현을 위해 아세안과 한일중 간 협력을 어떻게 활성화할지 논의하고, 협력의 필요성을 강조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아세안+3 정상회의 참석 후에는 아세안 청년들의 AI, 데이터 역량 강화를 지원하는 ‘한-아세안 AI 청년 페스타’ 행사에 참석할 계획이다.

 

7일 오전에는 ‘동아시아 정상회의(EAS)’에 참석한다. 동아시아 정상회의는 18개국 정상들이 역내외 주요 안보 현안을 논의하는 전략적 성격의 포럼이다.

 

대통령은 이 정상회의에서 북핵 문제를 포함한 역내 현안, 국제 현안에 대한 우리의 입장을 개진할 것으로 보인다.

 

7일 오후에는 대한상공회의소와 인도네시아 상공회의소가 공동 주최하는 ‘한-인도네시아 비즈니스 라운드테이블’에 참석한다.

 

김태효 차장은 “이번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참석 계기에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캄보디아 및 쿡제도 등과의 양자 회담이 확정됐으며, 여타 아세안 회원국과 파트너국들과의 양자 정상회담 개최도 추가적으로 조율 중”이라고 밝혔다.

 

이번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방문은 조코 위도도 대통령의 초청에 따른 공식 방문으로, 한-인도네시아 간 양자 회담도 예정돼 있다.

 

대통령은 8일 오전 자카르타 대통령궁에서 개최되는 공식환영식에 참석하고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진 이후 주요 협력문서 서명식에 참석하고, 한-인도네시아 공동 언론 발표를 실시할 예정이다.

 

대통령은 이날 오후 G20 정상회의가 개최되는 인도 뉴델리로 이동하고, 도착 직후 동포 간담회를 갖는다.

 

작년 11월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린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 참석한 윤석열 대통령의 모습. 2022.11.15.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다음날인 9일 오전에는 G20 정상회의 첫 세션인 ‘하나의 지구’ 회의에 참석해 각국 정상들과 기후변화, 환경, 에너지 전환 문제를 논의한다.

 

이날 오후에는 ‘하나의 가족’ 주제의 세션2에 참석한 후, 저녁에는 인도 모디 총리의 주최로 열리는 만찬에 참석할 계획이다.

 

10일 오전에는 각국 정상들과 함께 간디 추모공원 헌화와 식수 등의 부대행사를 가진 뒤, ‘하나의 미래’ 주제의 세션3에 참석해 국제질서 수호를 통해 자유롭고 평화로우며 번영하는 미래를 만들어 가기 위한 대한민국의 기여 계획을 설명한다.

 

의장국인 인도를 포함해 스페인과 아르헨티나, 모리셔스 등 주요국 정상들과 개별 양자 회담을 가질 예정이며, 일부 회담은 G20 폐회 이후 열릴 가능성도 있다.

 

순방 3대 키워드: 한-아세안 연대구상 본격화, 글로벌 책임 외교, 부산 엑스포 총력전

 

김태효 차장은 이번 순방의 목표를 한-아세안 연대구상의 본격 추진, 글로벌 책임 외교 구현, 부산 엑스포 총력전 전개 등 세 가지로 요약해 설명했다.

 

‘한-아세안 연대구상’ 관련, 김 차장은 “대통령은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에 직접 참석해 우리의 대(對)아세안 중시 입장을 강조할 것”이며 특히, “사이버, 해양안보 분야 협력 강화 계획과 디지털 혁신 분야 협력사업 발표 등을 통해 우리 정부가 한-아세안 연대구상을 본격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임을 천명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우리 인태전략과 한-아세안 연대구상 이행의 핵심 파트너인 인도네시아와의 정상회담을 통해 외교·안보 분야 전략적 공조를 강화하고 전기차, 배터리 등 미래산업 분야 파트너십을 심화하는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텔레하우스 캐나다, 데이터센터 세 개를 동사 최초로 토론토에서 론칭

세계적인 데이터센터 리더가 캐나다의 가장 핵심적인 데이터센터들에서 통신사 생태계를 성장시켜 커넥티비티를 확대하고 캐나다 디지털 경제를 가속 토론토, 2024년 6월 10일 /PRNewswire/ -- 최고의 코로케이션 데이터센터 서비스 제공사 텔레하우스 캐나다(Telehouse Canada)가 토론토 도심에 3개의 데이터센터를 공식 론칭했다. 이 발표는 텔레하우스 캐나다가 캐나다의 통신사 생태계를 획기적으로 성장시키고 그 설비를 확장함으로써 캐나다의 디지털 전환을 촉진하고 전국적인 초고속 인터넷 출시를 지원하겠다는 것을 의미한다. 텔레하우스 캐나다가 새로 론칭한 통신사 중립 데이터센터 세 개는151 Front Street West, 250 Front Street West와 905 King Street West에 위치하고 있으며, 캐나다 통신 망의 신경 센터이자 인터넷 서비스 제공사(ISP),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제공사(ASP)와 캐나다 최대의 통신사 네트워크들이 만나는 중심점 역할을 한다. 이 데이터센터들은 서로 다른 네트워크들과 서비스 제공사들을 함께 연결함으로써 캐나다 사람들이 방대하고 원활하며 빠르고 상호 연결된 디지털 세계를 손쉽게 경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