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04.10 (토)

  • 맑음동두천 14.6℃
  • 맑음강릉 15.7℃
  • 맑음서울 15.2℃
  • 맑음대전 15.2℃
  • 구름조금대구 12.0℃
  • 구름많음울산 12.8℃
  • 구름많음광주 15.2℃
  • 구름많음부산 14.1℃
  • 구름조금고창 16.9℃
  • 구름많음제주 15.4℃
  • 맑음강화 14.4℃
  • 맑음보은 12.7℃
  • 맑음금산 14.5℃
  • 구름많음강진군 14.5℃
  • 구름조금경주시 12.9℃
  • 구름조금거제 13.6℃
기상청 제공

국제

환경부, 민통선 이북 6개 지역 생태·경관 우수지역 발굴조사 실시

URL복사
2011년 12월 14일 -- 민간인출입통제선(이하 ‘민통선’) 이북지역이 ‘생태계의 보고’라는 별칭다운 면모를 유감없이 드러냈다.

환경부와 국립환경과학원은 민통선 이북 6개 지역에서 생태·경관 우수지역 발굴조사를 실시한 결과 두루미, 수달 등 멸종위기종 다수를 확인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이 조사는 임진강(연천), 토교저수지, 동송저수지, 산명호(이상 철원), 백석산, 수입천(이상 양구) 등 생태·경관이 우수한 6개 지역에서 실시됐으며 현지조사 결과와 최근 10여 년 간의 기존 조사결과를 종합해 결과를 도출했다.

조사지역 중 가장 많은 멸종위기 야생동물이 확인된 곳은 임진강 민통선 이북 구간(경기 연천)으로 두루미와 흰꼬리수리, 검독수리, 수달, 구렁이 등 1급 5종을 포함한 총 27종이 확인됐다.

특히 가는돌고기, 꾸구리, 묵납자루, 돌상어 등 멸종위기 어류 4종이 분포하고 있는 자연적인 하천경관 및 자연생태계가 잘 보전된 곳이다.

이 지역은 매년 겨울이면 두루미, 재두루미, 흰꼬리수리, 검독수리, 독수리, 큰기러기, 말똥가리 등 16종의 멸종위기 조류가 정기적으로 도래하는 것으로 나타나기도 했다.

토교저수지, 동송저수지 및 산명호 등 철원평야 지역은 주요 겨울철새의 도래지로 두루미와 재두루미의 겨울철 잠자리이자 늦가을(10~11월) 국내에 도래하는 쇠기러기의 대부분이 머물다 가는 곳으로 밝혀졌다.

최근 10여 년 간 이 세 저수지 일원에서는 두루미, 재두루미, 독수리, 큰기러기 등 21종의 멸종위기 조류가 서식 또는 도래한 것으로 나타났다.

백석산을 비롯한 양구의 민통선 이북지역은 산림의 보전상태가 양호하며 산양은 물론, 하늘다람쥐, 담비, 삵 등 멸종위기 포유류가 안정적으로 서식하고 있었다.

이 지역은 설악산, 울진·봉화·삼척 지역 등과 함께 우리나라 산양의 주요 서식지로 평가되는 곳이다.

식생보전등급 1, 2등급(생태자연도 1등급 상당)의 신갈나무군락, 소나무군락, 가래나무군락 등이 전체 면적의 약 2/3 차지하고 있다. 멸종위기종 식물 1종(산작약)을 비롯한 멸종위기 식물종도 다수 분포하고 있었다.

양구의 수입천은 자연경관이 우수하고 보전상태가 양호한 하천생태계로 우리나라 산간계류 고유의 어류상을 유지하고 있었다.

돌상어, 둑중개 등 멸종위기 어류 2종과 천연기념물인 어름치, 청정 산간계류의 대형 냉수성 어종인 열목어 등이 서식하고 있었으며, 수달의 서식도 여러 곳에서 확인됐다.

환경부는 “이번 조사로 민통선 지역의 생태계 보호 필요성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었다”고 밝히는 한편 “지난 9월 “DMZ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지정을 신청한 바 있다”며 “이번 조사 결과를 생물권보전지역 보전계획 수립 등 DMZ(민통선 이북 등) 일원의 생태계 보전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경북도, 문경에“청년공동작업장ᆞ셰어오피스”열어!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경상북도는 4월 8일 문경시 점촌읍 문화의 거리에서 고윤환 문경시장, 김창기 문경시의회 의장, 경북도 청년정책관, 비대면 영상회의로 문경시민 20여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공동작업장ᆞ셰어오피스인「문경미디어콘텐츠랩」을 개소했다고 밝혔다. 경북도의 청년공동작업장ᆞ셰어오피스 설치사업으로 지원된 문경미디어콘텐츠랩은 청년기업의 안정적인 작업환경 조성과 아이디어 공유 등 협업 활성화를 위한 청년기업 공유오피스이다. 문경시 문화의 거리에 자리 잡은 본 시설은 영상촬영실, 음악방송실, 개인방송실, 오픈스튜디오, 회의실, 개별사무실 3개소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전문 방송장비와 실습용 촬영장비 등 시스템이 완비되어, 수준 높은 영상콘텐츠 제작소이자 시민을 대상으로 한 교육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현재는 문경시 공모를 통해 선정된 스튜디오엔나를 비롯한 문경청년연합, 에코아시아 청년 기업이 입주하고 있으며, 영상을 기반으로 한 지역홍보 콘텐츠를 개발ᆞ제작하여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비대면 영상회의 행사를 진행한 박상헌 스튜디오엔나 대표는“점촌 문화의 거리가 청년들이 선호하는 미디어